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자유게시판
소식 및 정보
IMS 사진첩
자주묻는 질문
질문과 상담
수보하는자
현대진리연합[재혼파]관련
51년 분리개혁파 문제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Loading...
허리케인 플로리다 상륙 임박..50만명 피난길 올랐다
박용진  -homepage 2017-09-08 17:31:11, 조회 : 226, 추천 : 44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괴물 허리케인 플로리다 상륙 임박..50만명 피난길 올랐다
입력 2017.09.08. 16:56수정 2017.09.08. 17:16댓글 126개
카리브해 섬을 폐허로 만든 카테고리 5 허리케인 '어마'가 북상하면서 '플로리다 엑소더스'가
시작됐다.
미국 플로리다 동부 해안가의 대표적인 인구 밀집 지역에 대피령이 내려지자 미국 역사상
최대 피난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8일 현재 영국령 터크스 케이커스에 머물고 있는 어마가 쿠바를 거쳐 주말께 상륙하리라 관측되는
 플로리다주는 발 빠르게 대피령을 내렸다.
대피령이 내려진 곳은 마이애미-데이드·브로워드·팜비치·브러바드·플로리다키스제도의
행정 중심지인 먼로 카운티 등이다.
 
카페회원들의 안전을 위해 iframe 태그를 제한 하였습니다. 관련공지보기▶
주지사 "폭풍 시작되면 못 구한다..당장 떠나라" 경고에 팜비치 등 인구 600만 밀집 지역서
50만명 이상 피난길 차량 3~4배 늘고 기름 동나고 비행기 티켓값 천정부지
[한겨레]

7일 오후(현지시각) 미국 플로리다주의 95번 주간고속도로의 모습.
 카테고리 5 허리케인 어마를 피해 북쪽으로 대피하는 차량들이 늘어서 있다.
사진출처: 시앤솔셰이즈 트위터
 
카리브해 섬을 폐허로 만든 카테고리 5 허리케인 ‘어마’가 북상하면서 ‘플로리다
엑소더스’가 시작됐다. 미국 플로리다 동부 해안가의 대표적인 인구 밀집 지역에
 대피령이 내려지자 미국 역사상 최대 피난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8일 현재 영국령 터크스 케이커스에 머물고 있는 어마가 쿠바를 거쳐 주말께
상륙하리라 관측되는 플로리다주는 발 빠르게 대피령을 내렸다.
릭 스콧 플로리다 주지사는 전날 기자회견에서 “폭풍이 시작되면
우리는 여러분을 구할 수 없다”며
지금 당장 떠나라고 경고했다. 주말인 9~10일까지 지체하면 플로리다 남부에
 강풍과 폭우가 들이닥쳐 대피하기에 너무 늦는다는 얘기였다.
<시엔엔>(CNN) 기상전문가 톰 새터 역시 플로리다의 대피 가능 데드라인이
 8일 오전이라며 주의를 환기시켰다.
 
대피령이 내려진 곳은 마이애미-데이드·브로워드·팜비치·브러바드·플로리다키스제도
의 행정 중심지인 먼로 카운티 등이다. 먼로 카운티에서는 주민들에게 반드시
떠나라는 대피 명령이 내려진 뒤 8일 오전 모든 병원이 문을 닫았다.
먼로 카운티 책임자인 로먼 캐스테이는 “여러분은 기회가 있을 때, 지금 당장 떠나야
 한다. 911에 전화해도 받지 않을 것”이라며 무섭게 경고했다. 이에 따라
먼로 카운티에서만 3만명 이상이 피난을 떠났다.
 
데이드·브로워드·팜비치 카운티 세 곳만 합쳐도 인구가 600만명이 넘고 이미 50만명
이상이 피난길에 오른 것으로 추산된다. 대피령에 예민해진 주민들이 일단 북쪽으로
 올라가려고 쏟아져 나오자 고속도로 곳곳이 평소보다 3~4배 많은 차량으로
꽉 막혔다.
<시엔엔>은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대탈출 가운데 하나”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플로리다의 주유소 가운데 문을 연 곳은 절반 정도인데, 경찰관들이 주유소 진입 차량
을 정리하려고 출동하기도 했다. 기름을 넣으려면 적어도 한 시간 이상 기다려야
 하지만 기름이 동나는 경우도 많다.
 
플로리다주는 7일까지 150만갤런(약 568만ℓ)을 공수해왔는데, 추가 공급이 이뤄질
전망이다. 팜비치 카운티의 보카러톤에 사는 로잰 리삭은 7일 밤 남편 및 세 아이와
함께 애틀랜타에 있는 친구 집을 목표로 피난 행렬에 합류했다.
 
리삭은 도로가 너무 막혀 올랜도의 한 모텔에서 하룻밤을 묵은 뒤 8일 오전 다시
 애틀랜타로 향하는 길에 <시엔엔>과 인터뷰했다. 그는 “지금 시속 20마일(약 32㎞)
정도로 가고 있다”며 “(평소 같았으면) 6~7시간이면 가고도 남을 텐데
 (길을 나선 지 벌써) 12시간이 다 돼간다”고 말했다.
 
이르면 8일 오후께 플로리다의 항공기 운항이 중단된다. 그 전에 비행기로 플로리다를
 탈출하려는 주민들이 공항으로 몰려 한때 국내선 항공권 가격이 3000달러(338만원)에
 달하는 등 천정부지로 치솟았다. 비난 여론이 높아지자 제트블루항공은 플로리다발
 직항노선 운임을 세금 포함 편도 99달러(약 11만원)로 제한했으며, 플로리다 경유
 노선도 159달러로 묶었다. 아메리칸항공도 오는 10일 이전 판매되는
13일 이전 플로리다 출발 직항노선 요금을 세금 포함 99달러로 제한했다.
 
어마의 위력을 앞서 경험한 카리브해 섬들에서는 최소 14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으나 사망자 숫자는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 프랑스와 네덜란드가 분점하는
 생마르탱에선 5명이 숨졌고, 바부다는 사회기반시설 등 건물 95%가 파괴됐다.
 미국령 푸에르토리코에서는 대다수 지역이 정전된 가운데 최소 1명이 숨지고 6000명
이상이 임시보호소에 머물고 있다고 <비비시>(BBC) 방송이 전했다.
 전정윤 기자 ggum@hani.co.kr
 
 
 어마_태풍.jpg | 50.5 KB / 0 Download(s)     태풍.jpg | 88.3 KB / 0 Download(s)     태풍2.jpg | 139.3 KB / 0 Download(s)     플로리다 피난행렬2017.9.8.jpg | 60.7 KB / 0 Download(s)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notice 일반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글쓰기 권한 변경안내  
 관리자 2017/09/23 187 340
notice 일반
늦은비 성령관련 각 SDA교회 교리비교  [15]
 박용진 2014/11/10 223 1347
notice 일반
재혼파 오류교리분석8-- (문제 편지내용1)  [5]
 박용진 2014/09/28 314 1278
notice 일반
<공지>강대천,이학준 목회자신분 박탈과 출교건  [8]
 관리자 2014/08/18 239 1623
notice 일반
(공지)게시판 글을 쓰실때 몇가지 당부말씀드립니다  
 관리자 2014/05/27 228 1169
3406 일반
사단의 걸작품 영혼불멸의 시작  
 킹제임스 2018/07/20 4 11
3405 일반
참된 금식과 어리석은 바리새인들  
 킹제임스 2018/07/06 6 37
3404 일반
세째천사기별(짐승의 표를 받지 말라)  
 박용진 2018/06/08 19 69
3403 일반
144,000 명 인침관련도표  
 박용진 2018/05/29 22 73
3402 일반
제사와 예배를 혼합한 추도예배, 글 김문수  [1]
 킹제임스 2018/05/24 28 106
3401 일반
성경이 가르치는 바는  
 GRACE 2018/05/17 20 73
3400 일반
지성소 복음이 뭔가요?- 질문  
 박용진 2018/05/16 20 60
3399 일반
3째+ 4째+ 5째천사의 관계  [1]
 박용진 2018/05/10 34 85
3398 일반
하와이 화산-6.9 강진에 화산지반 곳곳 균열  
 박용진 2018/05/07 34 84
3397 일반
우리는 이시대의 온전한 복음과 경고를 전해야 함  
 박용진 2018/05/03 29 74
3396 일반
포항지역 전단지 배포행사  [2]
 박용진 2018/04/27 30 95
3395 일반
다섯째천사에 대하여  [1]
 박용진 2018/04/25 33 90
3394 일반
SDA교회가 21세기에 아직도 남은교회인가?  [2]
 박용진 2018/04/24 34 96
3393 일반
세째천사기별의 영향과 그 변경노선  [2]
 박용진 2018/04/22 32 78
3392 일반
일본에서 구도자 방문 -인터넷의 효과.  
 박용진 2018/04/16 39 89
3391 일반
교파별 진리의 빛의 수준과 위치  [1]
 박용진 2018/04/08 62 130
3390 질문
인터넷 동영상의 효과  
 박용진 2018/04/04 49 120
3389 일반
개신교부활절 장소에 전단지 배포함  [1]
 박용진 2018/04/01 52 125
3388 일반
개신교 부활절 예배가 4/1일 입니다  
 박용진 2018/03/30 60 125
3387 일반
전단지 배포하다가 장로교 간판을 보고  [1]
 박용진 2018/03/28 59 149
3386 일반
일곱나팔  
 박용진 2018/03/27 59 127
3385 일반
교파별 진리의 빛에 대한 입장 수준  [1]
 박용진 2018/03/19 64 144
3384 일반
올해재림을 예언하는 거짓단체들  [1]
 박용진 2018/03/09 53 16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22]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