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2월 28일(수) 참된 성화는 순종을 내포함
선교부  2018-02-21 17:35:56, 조회 : 123, 추천 : 57

“너희 순종함이 모든 사람에게 들리는지라 그러므로 내가 너희를 인하여 기뻐하노니 너
희가 선한 데 지혜롭고 악한 데 미련하기를 원하노라”(롬 16:19).

  아담과 하와는 대담스럽게 하나님의 요구를 위반하였으며 그들의 죄로 말미암은
두려운 결과는 우리에게 그들이 불순종한 모본을 따르지 말라는 경고가 되어야 한다.
그리스도께서는 이런 말씀으로 당신의 제자들을 위하여 기도하셨다. “저희를 진리로
거룩하게 하옵소서 아버지의 말씀은 진리니이다”(요 17:17). 진리를 순종하지 않고는
진정한 성화도 있을 수 없다. 하나님을 전심으로 사랑하는 자들은 또한 하나님의 모든
계명을 사랑할 것이다. 성화된 마음은 하나님의 율법이 주는 교훈과 조화를 이루게
되는데 그것은 그 교훈들이 거룩하고 공의롭고 선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품성은 변하지 않으셨다. 그분은 시내산에서 율법을 주시고 그것을 당신의
친수로 돌판에 새기셨던 때와 다름없이 오늘날도 질투하시는 하나님이다. 하나님의
거룩한 율법을 무시하는 자들도 “나는 성화되었노라”라고 할 수 있으나 진실로
거룩하게 된 것과 거룩하다고 주장하는 것과는 전혀 별개이다. 신약성경은 하나님의
율법을 바꾸어 놓지 않았다. 넷째 계명 가운데 나타난 안식일의 신성성은 여호와의
보좌와 같이 견고하게 확립되어 있다. 요한은 기록하기를 “죄를 짓는 자마다 불법을
행하나니 죄는 불법이라. 그가 우리 죄를 없이하려고 나타내신바 된 것을 너희가 아나니
그에게는 죄가 없느니라. 그 안에 거하는 자마다 범죄하지 아니하나니 범죄하는 자마다
그를 보지도 못하였고 그를 알지도 못하였느니라”(요일 3:4~6)라고 하였다.

  우리는 하나님의 율법을 범하고 있으면서도 그리스도 안에 거하며 성화되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을 예수님의 가장 사랑하는 제자가 평가했던 것처럼 우리도 평가할 수
있도록 인정을 받았다. 그는 우리가 만나야 할 사람들과 같은 부류의 사람들을 만났다.
그는 “자녀들아 아무도 너희를 미혹하지 못하게 하라 의를 행하는 자는 그의 의로우심과
같이 의롭고 죄를 짓는 자는 마귀에게 속하나니 마귀는 처음부터 범죄함이니라”(요일
3:7, 8)라고 말하였다. 여기에서 그 사도는 그 요구되는 문제에 대하여 생각한 대로
명백한 문구로 진술하였다. 요한의 편지서들은 사랑의 정신을 풍긴다. 그러나 그가
하나님의 율법을 위반하면서도 죄 없이 생애 한다고 주장하는 부류의 사람들과 접촉했을
때는 지체 없이 그들의 두려운 기만을 경고하였다(요일 1:6~10 말씀 참고) (성화, 67,
69).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4115
1월 15일(화) 하나님의 은혜는 생애를 변화시킴  
 선교부 2019/01/08 2 11
4114
1월 14일(월) 마음의 정화  
 선교부 2019/01/08 1 12
4113
1월 13일(일) 상호간의 계약  
 선교부 2019/01/08 0 14
4112
1월 12일(안) 하나님의 계시인 그리스도  
 선교부 2019/01/08 1 13
4111
1월 11일(금) 무한하신 능력  
 선교부 2019/01/08 1 4
4110
1월 10일(목) 심판하려 하심이 아니요 구원하려 하심  
 선교부 2019/01/08 1 3
4109
1월 9일(수) 그리스도로 말미암는 의  
 선교부 2019/01/08 1 4
4108
1월 8일(화) 가장 고상한 주제  
 선교부 2019/01/08 1 3
4107
1월 7일(월) 오직 한분이신 구세주  
 선교부 2019/01/08 0 2
4106
1월 6일(일) 자비에서 우러난 사랑  
 선교부 2019/01/08 1 3
4105
1월 5일(안) 하나님의 사랑의 선물  
 선교부 2019/01/08 0 2
4104
1월 4일(금) 측량할 수 없는 사랑  
 선교부 2019/01/08 0 1
4103
1월 3일(목) 그의 작품을 통하여 하나님을 배움  
 선교부 2019/01/08 1 2
4102
1월 2일(수) 하나님과 화목함  
 선교부 2019/01/08 1 2
4101
1월 1일(화) 하늘에-우리의 고귀한 특권  
 선교부 2019/01/08 0 2
4100
12월 31일(월) 회개하는 모든 사람은 용서받고 용납받을 것임  
 선교부 2018/12/10 4 19
4099
12월 30일(일) 그리스도의 의로움의 옷은 회개를 위한 것임  
 선교부 2018/12/10 4 14
4098
12월 29일(안) 하나님의 율법이 참된 회개를 일으킴  
 선교부 2018/12/10 2 16
4097
12월 28일(금) 대속죄일 동안 필수인 회개  
 선교부 2018/12/10 4 17
4096
12월 27일(목) 모두가 잃어버린 자들을 위해 일해야 함  
 선교부 2018/12/10 3 11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12][13][14][15]..[206]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