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7월 5일(목) 하나님은 비속한 무질서에 기뻐하지 않으심
선교부  2018-07-01 10:53:42, 조회 : 36, 추천 : 15
하나님은 비속한 무질서에 기뻐하지 않으심

“주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시기를 “백성에게로 가서 오늘과 내일 그들을 성
결케 하고 그들로 자기들의 옷을 빨게 하여 ...모세가 하나님을 만나려고
진영에서 백성을 데리고 나오매 그들이 산기슭에 서니라” (출 19:10-17)

  어떤 사람은 성경이 교훈하는 것처럼 세상에서 분리되어야 한다고 하여 신자들
은 옷차림에 대해서 전혀 무관심해야 한다는 엉뚱한 생각을 한다. 우리 믿는 자매들
가운데 세상과 타협하지 않고 원칙을 지켜야 한다는 생각에서 안식일에 하나님께
경배드리기 위하여 집회에 나타날 때 일주일 내내 입던 옷을 입고 나오는 자들이
있다. 그리스도인이라고 자처하면서 의복 문제에 대하여 이런 부류의 자매들과 똑
같은 생각을 가진 남성들이 있다. 저들은 옷에 먼지와 흙이 묻고 심지어는 찢어진
곳이 벌어진 그대로 지저분하게 걸쳐 입고서 안식일에 하나님의 백성이 모이는 장
소에 나타난다.

  이러한 부류의 사람들은 흔히 세상에서 존경을 받는 어떤 친구와 만날 약속이 있
어서 나갈 때 저들은 상대방에게 좋은 인상을 주기 위하여 자기에게 있는 가장 좋
은 옷을 입고 그 자리에 나타날 것이다. 세상의 친구들은 만약 상대방이 머리를 빗
지 않고 더러운 옷을 되는 대로 입고 나타날 경우 저들은 모욕을 당했다고 생각한
다. 그런데도 이런 사람들은 안식일에 지존하신 하나님께 경배 드리기 위하여 교회
에 나아갈 때 아무렇게나 입고 머리도 매만지지 않고 되는 대로 해도 괜찮다고 생
각한다. 그들은 저희 자신의 몸과 의복이 보여 주는 그대로 존경심과 경건한 정신이
결여된 채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과 면접하는 장소에 나아가고 하늘의 천사들이 참
석하는 교회에 나선다. 그들의 전체적인 모습은 저희 자신의 품성의 특징을 나타낸
다. 이러한 부류의 사람들이 입버릇처럼 말하는 내용은 옷 입고 자랑하려 한다는 것
이다. 그들은 단정함과 고상함과 질서 등을 허영에 속하는 것으로 취급한다.

  이처럼 불쌍한 영혼들은 의복에 대한 그들의 견해와 마찬가지로 대화나 행동, 대
인 관계 역시 같을 것이다. 그들은 가정에서나 다른 형제들과 세상 사람들 앞에서
부주의하고 때때로 저속한 태도를 보일 것이다. 그 사람이 입은 옷과 몸가짐을 보면
대개 그 남성이나 그 여성의 인격의 차원을 발견할 수 있다. 옷을 함부로 입고 그
매무새가 단정치 못한 사람은 고상한 내용의 대화를 하는 경우가 드물고 그들의 감
정은 거의 세련되지 않다. 때때로 그들은 괴팍하고 조잡한 것을 겸손한 것으로 잘못
생각한다. 우리가 섬기는 하나님은 질서의 하나님이시며 어떤 면에서든지 혼란과
불결함과 죄와 같이하는 것을 기뻐하지 않으신다(가려 뽑은 기별 2권, 475, 476).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4069
11월 30일(금) 우리가 궁핍한 자들을 도울 때 천사가 함께함  
 선교부 2018/11/16 1 4
4068
11월 29일(목) 우리가 의에 굶주릴 때 예수께서 다가오심  
 선교부 2018/11/16 1 3
4067
11월 28일(수) 오늘 특별한 은혜와 능력의 부어짐이 필요함  
 선교부 2018/11/16 1 3
4066
11월 27일(화) 하나님의 말씀과 사랑이 예수님을 향한 마음을 열 것임  
 선교부 2018/11/16 1 3
4065
11월 26일(월) 우리는 경건과 정결과 사랑으로 자라야 함  
 선교부 2018/11/16 1 4
4064
11월 25일(일) 예수님처럼 친절하여 다른 이들의 짐을 덜어줌  
 선교부 2018/11/16 1 4
4063
11월 24일(안) 영혼을 먹이기 위해 끊임없이 예수님과 교통함  
 선교부 2018/11/16 1 4
4062
11월 23일(금) 선을 행하기 위해 하나님의 다함없는 은총을 받음  
 선교부 2018/11/16 1 4
4061
11월 22일(목) 미래를 준비하려면 성경절을 암송함  
 선교부 2018/11/16 1 4
4060
11월 21일(수) 그리스도의 자기희생적인 삶은 우리의 교과서  
 선교부 2018/11/16 1 4
4059
11월 20일(화) 오직 하나님께 예배드려야 함  
 선교부 2018/11/16 1 4
4058
11월 19일(월) 어두운 세상에 빛을 발함  
 선교부 2018/11/16 1 4
4057
11월 18일(일) 예수께서 사랑과 자비로 우리를 위해 탄원하심  
 선교부 2018/11/16 1 4
4056
11월 17일(안) 모든 상황에서 새로운 복을 주시는 예수님  
 선교부 2018/11/16 1 3
4055
11월 16일(금) 그리스도의 명령에 순종하는 모든 사람에게 보증된 승리  
 선교부 2018/11/16 1 3
4054
11월 15일(목) 가족 예배는 조화를 이루게 함  
 선교부 2018/10/31 1 4
4053
11월 14일(수) 인생을 향기롭게 하시는 마음속의 예수님  
 선교부 2018/10/31 1 3
4052
11월 13일(화) 예수님을 전하고, 그리스도인 된 기쁨을 반사함  
 선교부 2018/10/31 1 5
4051
11월 12일(월) 그리스도의 보혈과 의가 우리의 예배를 정결시킴  
 선교부 2018/10/31 1 4
4050
11월 11일(일) 하늘의 천사들이 우리와 함께 경배함  
 선교부 2018/10/31 1 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12][13][14][15]..[204]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