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6월 23일(안) 피할 수 없는 궁핍일 때 온정을 베풂
선교부  2018-06-21 15:25:50, 조회 : 36, 추천 : 20

“훈계를 저버리는 자에게는 궁핍과 수욕이 이르거니와 경계를 받는 자는 존영을 받느니
라”(잠 13 : 18).

  비유 가운데서(마 18:32) 주인이 그 빚졌던 무자비한 종을 불러다가 말하였다.
“악한 종아 네가 빌기에 내가 네 빚을 전부 탕감하여 주었거늘 내가 너를 불쌍히 여김과
같이 너도 네 동관을 불쌍히 여김이 마땅하지 아니하냐 하고 주인이 노하여 그 빚을 다
갚도록 저를 옥졸에게 붙이니라.” 예수께서는 그와 같이 “너희가 각각 중심으로 형제를
용서하지 아니하면 내 천부께서도 너희에게 이와 같이 하시리라”라고 하셨다.

  용서하기를 거절하는 자는 그렇게 함으로 결국 용서의 희망을 내던지는 것이다.
그러나 이 비유의 교훈을 잘못 적용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용서해
주신다고 해서 그것이 결코 그분께 순종해야 할 우리의 의무를 경감시켜 주는 것이
아니다. 또한 우리의 동료 인간에 대한 용서의 정신이 마땅히 해야 할 의무를 경감시키지
않는다. 그리스도께서는 당신의 제자들에게 기도를 가르쳐 주실 때에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사하여 준 것같이 우리 죄를 사하여 주옵시고”(마 6 : 12)라고 가르치셨다.
이 말씀은 그분이 우리가 죄 사함을 받기 위해서는 우리에게 빚진 자들로부터
마땅히 받아야 할 것도 요구해서는 안 된다는 뜻으로 말씀하신 것이 아니다. 그들이
비록 지혜롭지 못한 처사로 인하여 빚을 갚지 못한다 하더라도 우리는 그들을 옥에
가두거나 압제하거나 난폭하게 대해서는 안 된다는 뜻이다. 그러나 이 비유의 교훈이
태만을 조장하는 것은 아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분명하게 선언한다. “누구든지 일하기
싫어하거든 먹지도 말게 하라”(살후 3 : 10). 주님께서는 힘써 일하는 사람들에게 게으른
사람들을 부양하라고 요구하지 않으신다. 많은 사람은 시간을 쓸데없이 낭비하고
노력을 적게 하므로 가난하고 궁핍하다. 이러한 잘못을 고치지 않을 것 같으면 그들을
위해서 수고하는 일은 마치 구멍 뚫린 주머니에 돈을 넣는 것과 같다. 그러나 불가피한
사정으로 가난한 자도 있으니 우리는 불행한 자들에게 친절과 동정을 나타내야 한다.
우리는 다른 사람을 취급할 때 우리가 바로 그 같은 처지에 놓일 때에 다른
사람들로부터 받고 싶어 하는 대접을 그들에게 해 주어야 한다(실물교훈, 247, 248).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3988
9월 10일(월) 어디에 있든지 예수님은 그대를 증인으로 부르심  
 선교부 2018/08/27 1 7
3987
9월 9일(일) 실제적인 기독교가 증거에 중대함  
 선교부 2018/08/27 1 5
3986
9월 8일(안) 지금은 그리스도를 위해 일할 때  
 선교부 2018/08/27 1 6
3985
9월 7일(금) 증거할 때 지혜로우며 말을 주의해야 함  
 선교부 2018/08/27 1 5
3984
9월 6일(목) 천사들이 영혼을 구원하는 자들과 협력함  
 선교부 2018/08/27 1 5
3983
9월 5일(수) 사람들을 하나님의 자녀로 초청함  
 선교부 2018/08/27 1 6
3982
9월 4일(화) 증거를 위해 먼저 자아를 십자가에 못박음  
 선교부 2018/08/27 1 6
3981
9월 3일(월) 어디에서든 빛과 소망을 전함  
 선교부 2018/08/27 1 5
3980
9월 2일(일) 모든 사람은 증거해야 할 의무가 있음  
 선교부 2018/08/27 1 5
3979
9월 1일(안) 다른 사람에게 그리스도를 사랑하고 따르도록 말함  
 선교부 2018/08/27 1 5
3978
8월 31일(금) 지속적인 순환으로 은혜의 물줄기를 유지함  
 선교부 2018/08/27 1 5
3977
8월 30일(목) 커다란 능률과 깊은 헌신이 요구됨  
 선교부 2018/08/27 1 4
3976
8월 29일(수) 묵은 인간의 마음이 경작되어야 함  
 선교부 2018/08/27 1 4
3975
8월 28일(화) 다함이 없는 교훈과 즐거움의 근원  
 선교부 2018/08/27 1 3
3974
8월 27일(월) 땅을 경작하는 것은 하나님을 섬기는 일임  
 선교부 2018/08/27 1 3
3973
8월 26일(일) 지상에 밤이 오고 있으므로 일해야 함  
 선교부 2018/08/27 1 4
3972
8월 25일(안) 가난한 사람들이 하나님의 나라에서 가지는 권리  
 선교부 2018/08/27 1 4
3971
8월 24일(금) 부(부)는 땅의 안식에서 옴  
 선교부 2018/08/27 1 4
3970
8월 23일(목) 천연계가 창조주에 대해 말함  
 선교부 2018/08/27 1 4
3969
8월 22일(수) 땅의 관대함이 하나님의 사랑을 증거함  
 선교부 2018/08/27 1 4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4][5][6][7][8][9][10][11][12][13][14][15]..[201]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totoru